>
학회소개 > 인사말

인사말



회 장 서 경 석


이사장 이 우 용

존경하는 회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2021년 신축년 새해에 외과학회 회원 여러분께 인사말씀 드립니다.

새해를 맞이하여 우리 외과학회 회원 여러분과 가족 분들, 각 병원의 외과 의국에 희망과 기쁨이 가득하고, 모든 분들에게 건강과 행복이 늘 함께 하시기를 기원합니다.

지나간 2020년은 우리 외과학회뿐 아니라 전세계가 혼란과 모든 일이 중단되는 초유의 사태를 경험하였습니다. 그러나 이러한 경험을 통하여 그간 우리가 누려왔던 카페에서의 커피한잔 등 소소한 일상과, KISS 및 해외 학회 참가 등 우리가 당연히 생각해 오던 것들이 얼마나 소중한 것인 것 다시한번 느끼게 되었습니다.

부디 올 2021년에는 코로나가 극복되어 회원 여러분들과 학회장에서 같이 만 날수 있기를 기원해 봅니다.

이러한 코로나 사태에서도 우리 외과의 할 일은 계속 되어야 할 것입니다.

무엇 보다도 2020년 초 대구, 2020년 가을 서울 경기 지역 유행 시 각 병원 중환자실에서 자원하여 근무해 주신 여러 외과 회원님들께 감사드리며 경의를 표합니다. 올 2021년도 당분간은 지속되어 노력해 주셔야 하겠지만 이렇게 국민건강을 위하여 힘써 주시는 우리 회원님들 덕분에 대한민국 국민 건강이 지켜지고 대한외과학회가 존재의 이유를 보여 주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둘째로, 올해는 외과가 4년제와 3년제가 공존하는 마지막 해 입니다. 외과 3년제 정작을 위하여 전공의 수련교육 개선, 분과 전문의 제도 개선 등 3년제로 바뀌면서 혼란 없이 제도가 잘 안착 되도록 전공의 교육에 만전을 기해야 할 것입니다.

셋째로, 정부가 적극적으로 추진 중인, 필수 의료 살리기에 적극 동참하여 외과계 필수 의료의 대표 진료 과로써 우리의 입장이 적극 반영되고, 외과 의사가 외과 의사답게 일 할 수 있는 제도의 개선에 힘쓸 것입니다.

이러한 모든 일들을 서경석 회장님 이하 대한외과학회의 모든 이사님 들께서 열심히 해 주실 것으로 생각하며 회원님들 모든 분들께서도 적극적으로 동참 해 주시리라고 생각합니다.

다시 한번 2021년 신축년 흰 소 해 우리의 소소한 일상이 회복되고, 회원님들과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가득 하시기를 기원 합니다.

 


2021년 1월 18일
대한외과학회 회   장 서 경 석
  이사장 이 우 용